Who Am I?


6222.   123125
[re] 14기 인평!!
추천 : 67 이름 : ****** 작성일 : 2002-04-25 23:48:44 조회수 : 417

> 14기 인평해봐요~

먼저 남자 선배님들

한동훈선배 : 케미컴 면접보러갔을때 처음봤다...난 원래 남자볼대 어깨를 보통본다..
                  어깨 넓이가 얼마나 되는지 눈짐작하는게 취미이기 때문...
                  생각보다 넓어 보였다.. 얼... 운동좀 했었남??? 잠시 생각했음...ㅋㅋ
                  거기다가 춘천출신이란 말을 듣고 상당히 반가웠음... 왜냐면...
                  내 친구들두 거기있기 떄문이었음... 하튼간...첫인상은 어깨가 좀넓어
                  보인다는 생각과 함께 저물고... L선배와 J선배의 말론 독재자란 평가를
                  듣는다 들었는데.. 그런 기미가...조금씩 느껴질듯말듯했음.. 엠티때...
                  회장님으로써 더욱더 케미컴에 득이되는 플레이를 선보여주시길 기원..
이정노선배 : 이거 보구 머라할라나???ㅋㅋ 상관없음... 더 강한분들이 뭐라 못하게하리라
                  믿음..ㅋㅋ 솔찍히 첨엔 양아리(양아치틱)의 친척쯤된다 생각했음...ㅋㅋ
                  먼가 멋저 보일라구하는듯한 그 색안경... 머리두 상당히 길어보이구...
                  ㅋㅋ그러나 성격이 대박으로 조은선배란걸 바로 깨달았음... 솔직히..
                  아무리 벌칙에 걸려두.. 라이브까페에서 발라드 부르고 있는데... 거기서
                  요상한 댄스를 선보인다는건... 어지간히 조은성격이 아니라고서야 힘들다봄
                  그리구 공부할땐 진짜 열씨미.. 그리구 놀땐 아주 오버를 서슴지 않는
                  이정노 선배 존경 만빵!!!ㅋㅋ
조성우선배 : 솔직히 지금 아무리봐도 왜 별명이 버터인지 이해가 안감... 연석이처럼
                  컨셉으로 느끼한 멘트뿌린것두.. 상준이처럼 눈빛뿌린것두 아닌거 같은데..
                  오래 지켜본 선배들이 버터라하니.. 기냥 인정하려함... 이 선배도 스터디파
                  라는게 믿어지지 않았음.. ㅋㅋㅋ 쏘리여... 그러나.. 성우선배의 공부도
                  상준일 능가할꺼 같음.. 상준이를 능가한다구 하는게 쉽다구 생각하겠지만
                  옆에서 같이함 해보시길.. 얼마나 죽기살기루하는지...ㅋㅋ 하튼 계속
                  느끼한 이미지 지속하시길...
조세희선배 : 15기 남학우들은 오티때 세희선배의 그 엽기틱한 플레이를 감상했을듯...
                  난 그때 완전히 노란 국물 찍는줄 알았음... 지금 생각하니 토할거 같다...
                  또 그 초록색 츄리닝이란.. 남대문시장에서도 찾기 힘든.. 그 6,70년대
                  새마을 운동틱한 츄리닝...ㅋㅋ(함 또 입구와여...ㅋㅋ) 하튼 그랬음..
                  벗.. 그건 우리 새내기를 즐겁게 하려구 했던 컨셉이란걸 똑똑한 난
                  바로 알아차림... 자기 생활에 열씨미인 세희선배두 존경...
여준철선배 : 딱 보자마자.. 완전히 컴퓨터 도사처럼 느껴짐..역시 나의 첫느낌을 무시
                  하지 않은채 뛰어난 컴터 실력을 보임.. 15기의 상빈이가 준철선배의 뒤를
                  이을듯...ㅋㅋ 사실 거의 인터넷만 사용할줄 알지 거의 컴맹에 가까운 난
                  이런 준철 선배에게 컴터에 대해 살~짝 배워보구픈 소망이 있음....컴터로
                  부자되세염!!!
김광석선배 : 오티띠 우리조 선배였음... 그래서 빨리 친해지게된 계기가 됨... 솔직히.
                  첨엔 80 정도인줄 알았음..( 형..미안해..ㅋ) 광석 선배와 오티갔다가 돌아
                  오는 버스에서 이야기 저야기 하는데.. 많은걸 알구 있다는걸 느낌...
                  그러나.. 케미컴에두 자주 참여하는 모습을 보여주길 기원...
정상원선배 : 본적 없는듯함.. 미안해여...
박용엽선배 : 아주 지적으로 보였음.. 그리구 말할때까지도 그렇게 느꼈음... 그런데......
                  노래방에서의 그플레이...정말 마음이 아팠음.. 5tion의 그 노래를 어떻게..ㅋ
                  그러나 맘씨 아주 조은 용녀선배.. 케미컴에선 첨으로 우리에게 전화를해
                  밥두 사주신 그마음 잊지 않아여... 꼭 목표하는거 이루세여...


담은 여자 선배니덜

박경선선배 : 언제 첨봤더라...아~~ 우리 신입생 첫 대면식때 본듯하다...맞져???
                  먼가 명찰을들구 왔다갔다하는듯했음.. 난 명찰다는걸 그리 조아하지않아서
                  안달려구했으나... 그 눈빛... 안달면 국물두 없을줄알라는듯한 눈빛에
                  바로 굴복하구 달았다.. 살짝 강렬한 이미지인가 생각하려할때 엠티가 다가
                  왔다.. 술이 취해서 였을까??  갑자기 이상한게임을 하기 시작했다...
                  요새 유치원애들도 너무 유치하다구 안하는 게임 이름도 까먹었네...하튼
                  그랬으나.. 이제다시 이미지 변경이다.. 왜냐면.. 밥을 쏘기 때문이지..ㅋ
                  우헤헤...기대 만빵... 낼 뵈여...
박경자선배 : 난 왜 이분이 리치박일까??라구 의구심을가졌다.. 평범해보이는외모..
                  그러나..그건 나의 실수 직감했다...뭔가 두툼해보이는 그 지갑.. 그리구
                  돈있는자만이 느낄수 있다는 그 여유... 정말이지...얼런 달라붙구 싶었다..
                  그러나 난 그런사람이 아니리라 꿋꿋히 믿으며 아직 잘 참으려하나....
                  나두 돈에 약한자라.. 얼런 달라붙어서 막 얻어먹어야겠다...
                  부자 됐으니 멋지게 사세여...
강수연선배 : 첨에 나 중학교때 가정선생님을 닮았다 생각했다.. 그래서인지 낯설지
                  않았다.. 그 선생님 이름이 임광복이 었는데.. 갑자기 생각이 나네...
                  하여간.. 이 선배두 강력해 보였다.. 뭔가 카리스마 있구....근데.. 엠티때..
                  경선 선배랑 둘이 똑같은 겜을하는것이었다.. 목찌르구 조아하구....
                  초등학교 사촌동생두 회피하던 그게임을 하는것이엇따... 그러나..유치하나
                  이해할것이다.. 왜냐면.. 밥을 얻어먹어야하기 때문...ㅋㅋㅋ
                  학원에서 돈마니 버세여...
이진주선배 : 이미 자가 공인하는 패션매니아인듯함... 내가 보기엔 항상 자신만의 컨셉을
                  정해서 나오는듯함...  전에 밥먹을때 살짝 느꼈지만.. 뭔가 기가 쎄보였음..
                  물론 내가 잘못봤는지 몰라두...기쎄보였다는걸 느꼈을때... 등골이 오싹해
                  졌음.. 벗. 그건 나의 착각일지두...하여간.. 아직 나에겐 특별한 선배임..
                  14기 여자선배중에서... 이유는 ㅋㅋㅋ 밥과 관련됬지..ㅋㅋ
                  셤 공부 열씨미 하셈여..
성등선배 : 내생각엔 이선배.. 첨 대면식때 못봤던걸루 기억한다... 그러다 나중엔가
               온거 같았는데.. 눈매에서 약간 얼었음.. 왜냐면 뭔가 강한 그런게 풍기는걸
               느꼈기 때문임... 현재 성등선배의 헤어스타일에 내 관심이 맞춰짐...
               여자의 변신은 무죄라 했던가... 그렇담 그녀의 획기적인 변신을 기대해야재..
오영애선배 : 딱 봤을때 애뗘 보였다.. 그게 왜그랬는진 잘 몰겠지만... 내가 잘못봤나???
                  저나버너 알지만 저나한번 안해보구, 엠티때 같은조였지만 말별루 안해본듯.
                  친하게 지냅시다...ㅋㅋㅋ
신재경선배 : 선배역시 변신했다는 소식이 들어오던데....
                  왠지 포토샵계의 무언가 되는듯 함.. 난 포토샵 한개두 몰랐지만...
                  성등선배랑, 재경선배가 친절히 과외해준 덕에 합성정돈 할수있게됨..
                  물론 지금은 까먹었을지두 모르지만.. 하튼 선생님해두 될거같음...
윤소욱선배 : 어딘가 모르게 약간 어두워보임.. 아주 힘들어 하는거 같은데....
                  그런 힘든일이 아주 잘해결됬음하는 작은 소망이 있슴..
                  수능공부 다시 하신다 들었는데.. 열씨미 하세여...

Name Pas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122    [re] 정말 심각합니다!우리의 상황이...............   2002/04/26 366
121    [re] 정말 심각합니다!우리의 상황이...............   2002/04/26 398
120  진호군의 여자친구를 찾습니다!!!!!!!!!!   2002/04/25 356
119    실제로두 급구중...ㅋㅋ   2002/04/25 389
118  이어지는 50문 50답!   2002/04/25 346
117    질문들이 하나같이 예술인데여...   2002/04/25 441
116  진호야..   2002/04/25 334
115  14기 인평!!  [3] 2002/04/24 408
   [re] 14기 인평!!   2002/04/25 417
113  짝퉁주인공정하기놀이   2002/04/24 419
112    [re] 짝퉁주인공정하기놀이  [6] 2002/04/25 400
111  선택해주세요!   2002/04/24 346
110    [re] 선택해주세요!  [2] 2002/04/25 408
109  사랑의짝대기..어어..사랑의짝대기..어어..   2002/04/24 342
108    [re] 사랑의짝대기..어어..사랑의짝대기..어어..  [1] 2002/04/25 493
107      그게아니라~~~~   2002/04/25 351
106  가수를 케스팅합니다♬@.@;;;;;;;   2002/04/24 387
105    [re] 가수를 케스팅합니다♬@.@;;;;;;;  [3] 2002/04/25 457
104  별명을지어주세여,,   2002/04/24 399
103    [re] 별명을지어주세여,,  [1] 2002/04/25 425
102  이게 무슨노랜지 알려죠..  [3] 2002/04/24 393
101    [re] 이게 무슨노랜지 알려죠..  [2] 2002/04/24 438
100  출연자 섭외 합니다!   2002/04/24 446
99    [re] 출연자 섭외 합니다!  [1] 2002/04/25 545
98  빠지지않는 100문100답!   2002/04/24 335
97    [re] 빠지지않는 100문100답!  [2] 2002/04/24 356
96  질문 있어요!!!!   2002/04/24 437
95    [re] 질문 있어요!!!!  [6] 2002/04/24 416
94  진호!   2002/04/24 408
93    노력하께여....   2002/04/24 471
92  있자나...   2002/04/24 398
91    아님 말구... ㅋㅋ 쏘리..  [2] 2002/04/24 450
90  하고 싶은 말 다써!!!   2002/04/24 505
89    [re] 하고 싶은 말 다써!!!   2002/04/24 410
88  알려죠ㅠ.ㅠ  [2] 2002/04/24 373
87  아휴~ 궁금해...^^;;   2002/04/24 355
86    [re] 아휴~ 궁금해...^^;;  [2] 2002/04/24 466
85  진짜 이거 옛날부터 무지무지 궁금했던건데말야~....  [1] 2002/04/24 363
84    [re] 진짜 이거 옛날부터 무지무지 궁금했던건데말야~....  [1] 2002/04/24 526
83  ◀은지 회탐 이제 디 앤드!!새로운 주인공은????▶   2002/04/24 378
82  은지야.. 너 언제까지냐???   2002/04/21 480
81    [re] 걱정마!이제곧 디앤드야! 다음주자..기대되지 않어?ㅋㅋㅋ  [3] 2002/04/23 443
80  ㅋㅋ 질문이샤~  [2] 2002/04/21 419
79    [re] ㅋㅋ 답이샤~!   2002/04/22 454
78    이번엔 누군지 맞춰라... 내가 누군지..ㅋㅋㅋ  [4] 2002/04/21 444
77      [re] 코난도일의 다음을잇는 추리계의 떠오르는 샛별 쫀지의 추리!!   2002/04/21 415
76  나도 질문한번해보자..  [3] 2002/04/20 407
75    [re] (세진이추가!일부러 뺀건아니었어!문젤 잘 안읽어서!^^;세진아~먄!))  [9] 2002/04/21 596
74  다음질문에 가벼운 대답은 금물...  [6] 2002/04/20 406
73    [re] 연석아!이게 은지회탐이야?아님 남궁회탐이야?ㅡ_ㅡa   2002/04/21 404
[1]..[121][122] 123 [124][125]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